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영화안내 기획전

페이스북 트위터 현재페이지 인쇄

기획전

기획전

페미니즘 영화인문학 산책2 - 세번째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18-08-27 18:16 조회73회 댓글0건

본문

사악한 내 마음의 약탈자
언젠간 그이로 인해 죽음을 맞을지라도 당신만을 내 운명으로 기억하리라

1956년 이른 봄 영국. 한 파티장에서 케임브리지로 유학을 온 미국 학생 실비아는 장래가 촉망되는 문인이자 평론가로 활동 중이던 테드 휴즈를 만나게 되고 첫눈에 사랑을 느낀다. 테드 역시 실비아에게 거부할 수 없는 운명적 끌림을 느끼고 결국 둘은 결혼까지 이르게 되지만 영원할 것만 같던 행복은 시간이 지날수록 실비아의 병적일 정도로 집요한 사랑에 대한 집착과 테드의 자유분방한 생활 방식 때문에 점점 어긋난다.

결국 둘은 자꾸만 빗나가는 사랑으로 갈등을 반복하면서도 서로를 깊이 사랑하는 마음 하나로 관계를 유지해 간다. 실비아는 대학 강의와 작품 활동을 병행하며 역량 있는 여류 시인으로 자리를 잡아가게 되고, 테드 또한 시인으로서 승승장구를 거듭한다. 하지만 언제 끝날지 모를 만큼 불안하기만 했던 그들의 결혼 생활은 테드의 외도로 결국 파경에 이르게 된다.

이혼 후, 사랑하는 사람의 배신과 이별의 아픔으로 힘겨워 하던 실비아는 마치 광기의 경계선에 서 있는 듯 더욱 창작 활동에 매진하여 다작의 시와 소설을 완성하지만 결국 외로움과 고독을 극복하지 못하고 자살을 결심하게 되는데…


* 영화 상영 후 '유리 천장을 뚫고 날아오르길 열망하다' 주제로 이화경 소설가의 강의가 있습니다.

* 2018 광주광역시 양성평등기금사업으로 무료상영됩니다.


* 주최 : 광주여성영화제

* 후원 : 광주광역시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