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커뮤니티 언론속의 GIFT

페이스북 트위터 현재페이지 인쇄

언론속의 GIFT

언론속의 GIFT

[뉴시스_20190210] '시인이 된 시골 할머니' 광주독립영화관 시인할매 13일 개봉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19-02-13 12:29 조회23회 댓글0건

본문

http://www.newsis.com/view/?id=NISX20190210_0000553546&cID=10701&pID=10700 



【광주=뉴시스】 류형근 기자 


전남 곡성 시골마을 할머니들이 한글을 깨우치고 시집을 펴내기 까지 과정을 담은 다큐멘터리 영화 '시인할매'가 광주에서 상영된다. 

광주독립영화관은 곡성군 입면 탑동마을 할머니들을 기록한 영화 '시인할매'를 13일 개봉한다고 10일 밝혔다. 

작품은 까막눈이었던 할머니들이 한글을 깨우친 뒤 시를 쓰고 시집까지 낸 이후의 일상을 담고 있다.  
   
60년이 넘는 시간동안 섬진강 근처의 마을에서 살고 있던 할머니들은 책 1권을 바르게 정리하지 못할 정도로 한글을 깨우치지 못했다. 

'길작은 도서관'의 김선자 관장은 이를 발견하고 안타까운 마음으로 한글 수업을 시작했다. 

또 시를 쓰도록 유도한 결과 '시집살이 시(詩)집살이'라는 시집을 출간했다.
 

작품에는 할머니들의 일상과 곡성의 사계절, 할머니들이 벽에 그림을 그리고 옆에 시를 적는 모습 등이 담겨있다. 


할머니들의 삶과 역경이 녹아있는 시를 영화 속에서 소개한다.

영화 개봉 이후 15일 오후 7시에는 작품을 연출한 이종은 감독과 대화의 시간이 펼쳐지며 관객들에게는 선착순으로 할머니들의 시집을 선물한다. 

 hgryu77@newsis.com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